2019.10.21 (월)

  • 구름조금동두천 22.8℃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4.1℃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1.8℃
  • 구름조금울산 20.5℃
  • 맑음광주 23.6℃
  • 맑음부산 23.0℃
  • 맑음고창 22.6℃
  • 맑음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22.4℃
  • 맑음보은 22.4℃
  • 맑음금산 22.0℃
  • 맑음강진군 23.4℃
  • 맑음경주시 21.2℃
  • 구름조금거제 22.5℃
기상청 제공

9호선 2, 3단계 구간, 노사합의 체결로 파업종료

공사 “파업으로 심려 끼쳤다…시민 불편없는 9호선 위해 노사 함께 노력할 것”
10월 9일 노사 간 합의 도달…기본급 5.7% 인상・근무환경 개선 등

           


서울  지하철 9호선 2·3단계(언주역~중앙보훈병원역)를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부문장 박찬명)2019년 임금협상을 9일 오후 1시 최종 타결하였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비상수송대책은 전면 해제되며, 이후 9호선 2·3단계 구간은 평소대로 운행된다.


               노사는 약 4개월에 걸친 교섭에서 합의점을 찾지 못하여 107일 오전 530분부터 파업에 돌입하였으나, 지속적인 대화를 나눈 결과 파업 3일차인 9일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협상에서 합의점을 찾아 극적인 타결을 이끌어냈다.

        9() 개최된 임금 및 단체교섭 제18차 회의에서 노사 양측은 임금 및 단체협약 관련 주요쟁점사항에 대해 합의점을 찾았다.

         합의의 주요 내용은 2019년 임금은 2018년 기본급의 5.7%(2019년도 선인상분 별도)를 인상하고, 3개월 단위의 탄력적 근무제 서면합의 및 근무환경 개선 등이다.

        박찬명 서울교통공사 9호선운영부문장은 노동조합의 파업으로 인해 시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렸다.”,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지하철 9호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사가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포토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