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 흐림동두천 5.9℃
  • 구름조금강릉 6.6℃
  • 서울 7.5℃
  • 대전 8.9℃
  • 흐림대구 12.4℃
  • 울산 11.1℃
  • 광주 9.5℃
  • 부산 10.6℃
  • 흐림고창 8.8℃
  • 제주 15.6℃
  • 맑음강화 6.2℃
  • 흐림보은 7.8℃
  • 흐림금산 7.6℃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11.1℃
  • 흐림거제 10.9℃
기상청 제공

철도안전/사고

한국철도, 열차 내 미세먼지 확 줄인다

차량 내부 공기조화장치 덕트 청소 및 물청소 강화
2021년 신규 도입 광역철도 차량엔 공기청정기 설치

      


        

      광역전철 공기조화장치 덕트 청소하는 모습


      한국철도(코레일)가 열차 내부 쾌적한 실내공기 유지를 위해 미세먼지 줄이기에 나섰다.

 

      한국철도는 모든 열차 공기조화장치 덕트 청소와 함께 내부 물청소도 지속적으로 진행한다.  먼저 KTX 차량 70편성 총 1,160량의 공기조화장치 덕트 청소를 지난 7월부터 5개월에 걸쳐 완료했으며, 이는 5년 주기로 진행된다.


       새마을호와 무궁화호 등 일반열차와 광역전철은 2년 주기로 공기조화장치 청소를 해오고 있으며, 지금 진행되는 작업은 ’21년 마무리된다.

 

      2021년 새롭게 도입되는 광역철도 차량에 공기청정기를 설치해 수도권전철 고객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광역전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공기질을 철저히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최근 대기환경보전법 시행규칙이 개정됨에 따라 경유를 연료로 사용하는 디젤기관차의 경우 강화된 기준을 준수한 차량을 제작도입할 계획이다.

 

      한편, 한국철도는 정부의 미세먼지 고농도계절 공공2부제 시행지침에 따라 공사 공용차 및 직원 출퇴근 차량의 적극 동참과 함께 역사 및 열차 홍보영상 표출을 통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정정래 한국철도 안전경영본부장은 철도는 하루 300만명 이상이 이용하는 만큼 열차 내 공기질을 더욱 엄격히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