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05 (화)

  • 맑음동두천 14.5℃
  • 맑음강릉 14.7℃
  • 맑음서울 15.4℃
  • 박무대전 15.4℃
  • 구름많음대구 16.2℃
  • 맑음울산 15.2℃
  • 흐림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4.5℃
  • 맑음고창 16.5℃
  • 구름조금제주 18.0℃
  • 맑음강화 10.4℃
  • 구름조금보은 13.5℃
  • 구름많음금산 14.5℃
  • 흐림강진군 17.1℃
  • 구름많음경주시 15.3℃
  • 흐림거제 15.2℃
기상청 제공

철도사업

철도연, 신남방정책 중심국가 베트남과 철도협력 본격화

베 교통부 차관과 협력간담회·철도청과 협력 협약 실질적 교류협력

       

        <-베트남 철도기술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모습, 왼쪽에서 다섯 번째 나희승 철도연 원장,

           여섯 번째 베트남 철도청 부 꽝 코이 청장>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하 철도연, 원장 나희승)베트남과의 철도협력 확대 속도내고 있다. 베트남은 우리 정부가 추진 중인 신남방정책의 핵심국가이다.


      나희승 철도연 원장은 114~15베트남 교통부 및 철도청, 철도공사를 방문하여 베트남과의 철도기술 교류협력 확대했다.

 

      베트남 교통부에서 진행된 협력간담회에서는 베트남 정부가 계획 중인 철도과학기술연구원(가칭) 설립을 위한 철도연과의 상호협력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또한, 철도기술기준 작성 및 개정, 철도분야 시험인증 등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으로 진행 중인 베트남 교통분야 DEEP(Development Experience Exchange Partnership) 사업의 후속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베트남 교통부 응웬 응옥 동(Nguyen Ngoc Dong) 차관기술지원, 컨설팅, 철도전문인력 교육 등 철도연이 진행한 협력 활동에 만족하고 감사드린다계속해서 베트남 철도현대화고속철도 준비를 위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협력 확대한국의 철도연을 모델로 하여 베트남 철도과학기술연구원이 설립되도록 협력을 희망한다고 밝혔다.

 

       나 원장베트남 교통부 산하 철도청을 방문하여 부 꽝 코이(Vu Quang Khoi) 청장-베 철도기술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철도연은 베트남 철도청과 함께 베트남 철도시스템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및 연구개발, 인력교류 및 파견, 철도기술 및 운영에 대한 교육, 철도안전 등 협력을 활성화하기로 했다.


       특히, 베트남 철도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한국의 유지보수 시스템 자동화와 현대화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고 철도정책 및 기술 공유를 위한 프로그램을 기획하여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베트남 철도공사를 방문하여 당 시 만(Dang Sy Manh) 철도공사 사장과 지난해 베트남 철도공사와 체결한 업무협약을 기반으로 베트남 철도기술 발전과 기술 상용화를 위한 후속 협력 활동을 협의했다.

 

      철도연은 20168월부터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으로 베트남 교통분야 DEEP(Development Experience Exchange Partnership)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베트남 철도법제도 컨설팅, 교통인프라사업 PPP 모델 구축 컨설 등 베트남 철도산업 발전을 지원했고, 역량 강화 프로그램으로 베트남 철도전문가 300여 명을 배출했다지난해 10월부터는 베트남 현지에 철도연 연구책임자를 파견하여 고속철도기술기준 철도인프라 유지보수 규정 등에 대한 컨설팅 진행하고 있다.

 

      나희승 철도연 원장베트남 정부를 비롯해 철도청, 철도공사 등 베트남 철도책임지는 기관 전체베트남 철도발전을 위한 철도연 역할중요성에 대해 공감대 형성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는 방문이었다

 

한국철도와 아시아, 유럽 등 철도 연결과 네트워크 구축에 대한 전 세계의 기대가 높아짐에 따라 동남아시아에서 발전 잠재력이 높은 베트남과의 협력은 의미가 크다며,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철도기술 교류와 협력을 확대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