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2.2℃
  • -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5.1℃
  • 구름조금대전 26.2℃
  • 흐림대구 22.6℃
  • 흐림울산 21.1℃
  • 구름많음광주 24.7℃
  • 흐림부산 20.4℃
  • -고창 22.1℃
  • 흐림제주 23.1℃
  • -강화 23.5℃
  • -보은 22.9℃
  • -금산 23.3℃
  • -강진군 24.6℃
  • -경주시 20.6℃
  • -거제 20.5℃
기상청 제공

철도사업

한국철도,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철도역 매장

 △ 한국철도는 19일 ‘제7차 코로나19 비상방역대책회의’를 열어 손병석 사장(사진 오른쪽) 주재로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철도 연계 소상공인을 위한 긴급 지원 방안을 발표했다.


한국철도(코레일)는 19일 오후 대전사옥에서 제7차 비상방역대책회의를 열어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철도 연계 소상공인을 위한 긴급 지원방안을 마련했다.


우선 철도역 매장을 운영하는 소상공인과 기차여행 상품을 판매하는 중소 협력여행사를 지원키로 했다.


 철도역 매장 관련해서는 코레일유통과 함께 임대료 부담을 덜어주기로 했다. 계약자가 납부하는 수수료나 임대료를 20% 인하하고, 매출에 비례해 수수료(판매수익)를 지급받는 ‘스토리웨이’ 편의점 계약자에게는 수수료를 20% 인상해 지급한다.


 여행사에 대해서는 기차여행 상품 판매수수료를 전액 감면하고, 한국철도 홈페이지(www.letskorail.com)를 통해 여행상품 판매와 홍보를 지원한다. 지원기간은 2월부터 4월까지 3개월이고, 코로나19 종결 등 상황에 따라 연장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한편 한국철도는 지난달 20일부터 비상방역대책본부를 운영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철도역사는 매일 1회 이상, 열차는 운행 전후 1회 이상 방역하고 있다. 지자체 협조로 전국 주요 40개 역에 열화상카메라를 설치, 운영하고, 역 맞이방과 매표창구에는 손소독제를 비치해 감염병 예방에 힘쓰고 있다.


성광식 한국철도 사업개발본부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상공인과 상생을 위해 긴급 지원을 결정했다”며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하고 국가경제 활력을 되살리는데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