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목)

  • 맑음동두천 15.1℃
  • 맑음강릉 17.1℃
  • 맑음서울 18.4℃
  • 구름조금대전 18.1℃
  • 구름많음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6.5℃
  • 구름조금부산 17.3℃
  • 흐림고창 15.9℃
  • 구름많음제주 17.4℃
  • 맑음강화 15.5℃
  • 맑음보은 18.0℃
  • 구름조금금산 16.6℃
  • 구름많음강진군 16.5℃
  • 구름많음경주시 18.9℃
  • 맑음거제 18.1℃
기상청 제공

부산도시철도, 건설현장 코로나19 대응으로 안전 확보한다

부산도시철도 건설현장에서도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노력이 진행 중이다.



▲ 사상~하단선 3공구에서 작업 전 체온을 측정하는 모습


부산교통공사(사장 이종국)는 11일 「도시철도 건설현장 코로나19 대응계획」을 수립해 근로자가 많은 공사 현장에서 코로나19가 전파되는 가능성을 차단하는 한편, 지역 건설경기에 온기를 불어넣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우선 공사는 건설 근로자 전원을 대상으로 ▸체온 측정을 시행하고 ▸마스크 및 손 소독제를 의무적으로 사용하도록 했다. 또한 ▸외부인의 현장 진입을 철저히 통제하고 ▸공사 관계자의 타 지역 방문 역시 제한해 감염증 확산을 최대한 차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확진자 및 자가격리자 발생 등으로 공사가 중단되는 경우 ▸공사 기간을 연장하고 계약 금액을 조정하는 등 기존 계약건에 대한 탄력적 수정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시공사의 피해가 경감될 수 있도록 했다. 공사 중지 상황이 아니더라도 ▹코로나19로 주요부품 수급에 차질이 빚어져 일정이 지연될 경우 지체상금을 면제하는 한편 계약 조정을 적극 검토할 계획이다.


공사는 건설현장에 대한 이번 대응이 근로자의 보건안전 확보는 물론, 코로나19 확산세로 침체가 가속화하고 있는 지역 건설경기에도 힘을 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부산교통공사 이종국 사장은 “이번 조치로 부산도시철도 건설현장의 안전은 물론, 코로나19에 따른 시공사의 부담도 경감되리라 본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