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화)

  • 흐림동두천 3.3℃
  • 흐림강릉 10.0℃
  • 흐림서울 5.5℃
  • 흐림대전 8.2℃
  • 흐림대구 7.7℃
  • 구름많음울산 10.4℃
  • 구름조금광주 10.3℃
  • 구름조금부산 14.8℃
  • 구름조금고창 8.1℃
  • 맑음제주 12.5℃
  • 구름많음강화 4.8℃
  • 구름많음보은 6.5℃
  • 구름많음금산 8.4℃
  • 구름많음강진군 10.3℃
  • 구름많음경주시 10.0℃
  • 구름조금거제 11.0℃
기상청 제공

철도사업

현대로템, 울산시와 수소전기트램 실증사업 추진

국내 첫 수소전기트램 운행 검증을 위한 MOU 체결
수소전기트램·수소충전소 패키지 공급으로 운영 편의성 증진

URL복사


현대로템이 울산시와 함께 국내 첫 수소전기트램 도입을 추진한다.

 

현대로템은 13일 울산시청에서 송철호 울산시장과 이용배 현대로템 대표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수소전기트램 실증사업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수소전기트램 실증사업은 기존 철로인 태화강역에서 울산항역까지 총 4.6km 구간의 울산항선에서 수소전기트램, 수소충전소, 차량기지 등을 설치하고 울산시가 계획중인 울산도시철도에 적용 가능한지 검토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현대로템과 울산시는 울산항선 노선을 대상으로 실증사업을 공동으로 제안하고 조기 시행이 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한다. 현대로템은 수소전기트램 제작 및 시운전, 궤도, 신호, 수소충전소 구축 등 트램 운영의 전체 시스템 분야를 담당하고 울산시는 실증노선의 확보와 수소충전소 설치를 위한 행정사항 전반을 지원한다.

 

현대로템은 이번 실증사업을 통해 울산시에 수소전기트램과 수소충전소를 패키지화해 공급할 계획이다. 현대로템은 지난 5월 산업통상자원부와 강원테크노파크에서 수소리포머 3대를 수주했으며 최근 의왕 연구소 부지에 수소리포머 공장 착공에 나서는 등 수소충전 설비공급 사업을 본격화 하고 있다.

 

수소전기트램과 수소충전소를 함께 공급하면 열차와 충전소의 연계 운영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미리 파악하고 보완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아울러 열차 운영 시스템을 더욱 안정화 시킬 수 있고 유지보수 인력도 최소화가 가능해 운영자의 편의성을 한층 높일 수 있다.

 

실증사업을 통해 수소전기트램과 수소충전소의 성능 검증이 완료되면 향후 국내는 물론 해외 트램 시장에도 본격적으로 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로템은 지난해부터 현대자동차와 함께 수소전기트램을 개발 중에 있으며 오는2021년까지 성능시험 플랫폼 차량 제작을 완료할 계획이다. 현대로템의 수소전기트램은 저상형 구조로 제작돼 일반 승객은 물론 교통약자의 승하차가 편리하며 전차선이 불필요해 도시미관을 향상시키고 일반 트램·경전철 대비 공사비를 절감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 수소전기트램은 도심 공기정화에도 효과적이다. 수소전기트램 1편성을 1시간 동안 운행하면 약 800(마이크로그램)의 미세먼지 정화가 가능하며 성인 107명이 1시간 동안 소비 가능한 107.6kg 가량의 청정 공기도 생산할 수 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수소시범도시로 선정된 울산시와 협약을 통해 국내 수소전기트램의 상용화가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수소사회 구현을 위해 고품질의 안전한 수소전기트램과 수소충전소가 구축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13일 울산시청에서 송철호 울산시장(왼쪽)과 이용배 현대로템 대표이사(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