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맑음동두천 5.5℃
  • 구름조금강릉 10.9℃
  • 맑음서울 9.2℃
  • 맑음대전 8.3℃
  • 구름많음대구 11.7℃
  • 구름많음울산 11.0℃
  • 구름조금광주 10.9℃
  • 구름조금부산 12.3℃
  • 맑음고창 7.0℃
  • 구름조금제주 15.3℃
  • 맑음강화 10.1℃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11.0℃
  • 구름조금경주시 9.6℃
  • 구름조금거제 10.4℃
기상청 제공

철도영업/서비스

한국철도, 열차 지연배상 제도 개선효과 ‘톡톡’

지연배상금 환급률 평균 60%대에서 95%로 대폭 개선

URL복사


 한국철도(코레일)가 지난 8월 ‘열차 지연 배상’ 절차를 간소화한 후 지연배상금을 자동으로 환급받은 사람이 약 95%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 수치는 평균 60% 수준이던 지연배상금 환급률이 지난해 대비 대폭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한국철도는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권고를 수용해 열차 지연 배상금이 소비자가 결제한 수단으로 자동 환급되도록 개선했다. 별도로 환급 신청해야 했던 기존 방식에서 신용카드나 간편결제 승차권은 바로 돌려받는 방식으로 변경한 것이 소비자 편익 제고에 큰 몫을 한 것으로 보인다.


 다만, 현금결제 승객은 한국철도 홈페이지(www.letskorail.com)에 계좌정보를 등록해야 지연배상금을 환급받을 수 있다. 한국철도는 현금으로 결제한 승객에게 계좌번호 등을 등록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정왕국 한국철도 사장직무대행은 “앞으로도 이용객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소비자 권익을 증진시키는 방안을 마련하고 지속적으로 철도 서비스를 혁신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

철도전문 매거진에 대한 의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