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6.2℃
  • 구름많음서울 3.5℃
  • 흐림대전 3.4℃
  • 흐림대구 5.9℃
  • 흐림울산 6.2℃
  • 흐림광주 6.9℃
  • 구름많음부산 7.6℃
  • 흐림고창 5.4℃
  • 흐림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0.9℃
  • 흐림보은 -0.7℃
  • 흐림금산 0.7℃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7.2℃
  • 구름많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노사/노조활동

전체기사 보기

서울교통공사 무분규 임금협약 체결…23억 원 반납 등 사회공헌

10.13(화) 22시 경 노사 간 임금협약 합의 체결, 임금은 정부지침 준수 어려운 경영상황 이해해 쟁의행위 없이 창립 최초로 무분규 자율합의 도출 의의

서울교통공사(사장 김상범, 이하 공사)가 13일(화) 서울교통공사노동조합(위원장 김대훈, 이하 노조)과 임금협약을 최종 타결했다. 노사는 노조의 교섭안건 통보(’20. 8. 14.)를 시작으로, 본교섭 3회・실무교섭 6회・ 분야별 실무소위원회 13회・집중실무 4회 등 지속적인 만남을 통해 의견차를 좁혀나갔다. 2017년 공사 창립 이래 처음으로 노사는 노조의 쟁의행위・노동위원회 조정절차 등 별도의 충돌 없이 자율적으로 합의안을 도출하는 데 성공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승객 감소로 공사가 전대미문의 어려움에 처해있는 상황에서, 서로 대립보다는 상생과 화합의 관계로 나아갈 필요가 있다는 점에 대해 공감대를 이룬 것이다. 노사는 이날 10시 30분에 교섭을 시작해, 약 12시간에 걸쳐 임금인상 등 핵심쟁점에 대해 논의를 진행한 끝에 22시 경 최종적으로 합의했다. 구체적으로는 ▲정부지침을 준수한 2020년도 임금인상 ▲인권위 권고에 따른 가족수당 지급기준 개선 등 임금관련 11건과 ▲장기결원(육아휴직 등) 인력 충원 ▲코로나19 관련 방역체계 구축 등 25건의 보충협약에 대해 뜻을 같이 했다. 특히 노사는 직원 화합의 날 등 소요 예산 약 23억 원을 반납하고 노



포토



오피니언

더보기